작년 수출액 6천55억달러…사상 최대
작년 수출액 6천55억달러…사상 최대
  • 전선영 기자
  • 승인 2019.01.09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대비 5.5% 증가
수출 70년만의 쾌거
10년 연속 흑자 달성

 

작년 우리나라 수출이 사상 처음으로 6천억 달러를 돌파하며 최대치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18년 연간 수출액이 사상 최대인 6천55억 달러로 잠정 집계됐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5.5% 증가한 것으로, 1948년 수출을 시작한 이후 70년 만의 최대 실적이다.

수입도 사상최대인 5천350억 달러로, 무역액 역시 사상 최대인 1조1천405억달러를 기록했다.

무역수지는 705억 달러로 10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주력시장인 미국, 중국과 신남방 지역인 아세안, 베트남, 인도 등에서 최대 수출을 기록한데 따른 것이다.

12월 월간 수출은 485억 달러로 전년 대비 1.2% 감소했고 수입은 439억 달러로 0.9% 증가했다.

12월 무역수지는 46억 달러로 83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