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전쟁박물관 기획전시 연다
인천 강화전쟁박물관 기획전시 연다
  • 한국노년신문
  • 승인 2018.12.05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 15일까지
조선시대 무기 변천사

 

인천 강화군 강화전쟁박물관은 지난 5일부터 내년 2월 15일까지 ‘조선 무기 변천사’를 주제로 한 기획 전시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조선시대 국난 때마다 왕실의 안위를 지킨 길목이었던 강화도의 특색이 담긴 다양한 무기의 특징과 변화를 살펴볼 수 있다.

개인용 호신 무기로 사용했던 도검, 장거리 무기인 활과 화살, 휴대용 화포로 나무에 꽂아 발사하는 주자총통, 임진왜란 이후 등장한 조총 등이 전시된다.

우리나라의 칼 문화는 삼국시대에 전성기를 맞았다가 화약 무기가 도입된 조선시대에 이르러 점차 쇠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화전쟁박물관 관계자는 “강화전쟁박물관은 강화의 역사적 특색을 살려 조선시대 활발하게 쓰였던 무기들을 상설 전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